xoxo, text
 
 

 

I`m sorry:)

 


 |  ♥ (4)  HYUNGKWANG (30)  DUKWANG (1)  SEOBKWANG (1)  TRIPLE (1) 
 login



안녕하세요:) 골수 및 비회원분들. 바쁜 일상 잘 보내고 계시겠지요- 여전히 우울한동안을 찾아주시는 분들이 있다는 걸 느끼는 건, 최근에 받은 이메일 때문입니다. 그 메일로 인해 이렇게 제 안부도 전하게 되었네요- 워낙 우울한동안을 이어온 기나긴 시간동안 주변머리가 없어서 많은 분들께 따뜻한 모습으로 남아 있지 못했던 점, 송구스럽습니다. 큼큼. 메일 보내주신 분께 너무나도 감사드릴뿐입니다. 제가 우울한동안을 운영하면서, 책을 함께 하자는 메일을 받은 적은 있어도(;;;;) 이렇게나 사담과 같은 소박한 안부의 메일은 정말로 처음이었답니다. 너무너무 감사드려요:)

저는 사실 요즘, 타 팬덤에서 소박하게나마 여전히 글을 쓰며 지내고 있습니다. 형광을 쓸 때 처럼 많은 분들이 절 좋아해주시지는 못하지만( -이라기엔 형광을 쓰면서 너무 많은 애정을 받은바라; ) 아무튼, 즐거움을 느끼며 지내고 있습니다. 물론, 마음 한 켠에는 형광에 대한 미련을 다 버리지 못해서 책을 하나 더 내고싶다는 욕심을 갖기도 하지만, 사실 그건 현실에 너무나도 버겁고 어려운 일이라는 것을 첫 책을 내며 이미 깨달아 버린 바라(....) 그저 바람으로만 남아있을 따름입니다. 휴.

이렇게 될 바에야- 잠가두었던 우울한동안의 글을 다 풀어도 되겠다. 라는 심산으로 그동안 묶여있던 글 몇 개를 풀었습니다. 앞으로 점점 더 풀어놓을지 모르겠습니다만, 일단은 그렇게 했습니다. 골수(회원)분들은 더 받아봤자, 관리를 하지 못할 것 같아 아예 비회원분들께도 모든 글을 푼 것이니, 부디 자유롭게 지내다 가시기를 바랍니다.

그 와중에, 이렇게나 오래 전에 끄적여댄 제 글을 보며 즐거움을 느껴주신다면 그냥 그것만으로 감사할 터.

그냥, 너무나, 인정사정 없이, 감사합니다. 정말, 감사합니다.
우울한동안은, 아마 안 없어져요- 걱정마세요. 벌써 13년째 굴려오고 있는 제 보금자리, 저도 잃기 싫습니다. 허허허.

이렇게나마 제 안부를 말씀드릴 수 있는 용기를 주셔서 너무 감사드리고.
혹여나 또 쓸 수 있는 용기가 생긴다면, 그 때 또 만나주세요. 감사합니다!

delete
가입을 할 용기도 .(검색이라던가 혹은 기타등등)능력도 없는 저라 형광에 목말라 하면서도 함부로 어디에도 가입하지 못하고
그저 유령질만하다 너무나 감사히 보고갑니다.
 
안녕하세요 누나. 잘지내시죠? (친하지도 않으면서 친한척.......) 오랜만의 방문임에도 불구하고 항상 그대로인 이 홈이 참 좋아요.
항상 건강하세요!
delete
실시간으로 푸리에님의 글을 행복하게 읽었던 게 며칠 전 같은데 벌써 몇 년이 지났는 지 모르겠네요.. 그 동안 간간히 우울한 동안에 들러왔는데 항상 홈페이지가 살아 있던 게 너무 감사했어요.. 정말 존재만으로 큰 위안이 되는 공간이에요 . 항상 건강하시고 어딜 가나 응원할게요 행복하세요!
 
가끔 푸리에님 생각해요.. 여전히 잘 지내시는 것 같아서 다행이네요 ㅠㅠ 제가 푸리에님 처음 알았을 때가 중학생 때였는데 어느새 성인이 됐어요.. 항상 행복하세요....
delete
푸리에님 안녕하세요 정말 오랜만에 생각 나서 와봤는데 여전히 그대로여서 정말 놀랐어요 잘 지내고 계신다니 다행이네요:)
푸리에님 글은 다시 읽어도 너무 좋고 많이 생각나는것 같아요 많은 분들이 서서히 사라지는곳에 우울한 동안은 존재하는 것만으로도 항상 큰 위안에 되요...언젠가 또 올게요 감사합니다.
name pass
list  
Copyright 1999-2018 Zeroboard